사서함

신규 후원회원님의 희망 메시지를 소개합니다.

2016년 3월 1일부터 2016년 10월 6일까지 총 72분이 희망제작소의 든든한 후원회원이 되어 주셨습니다.
후원회원님의 응원 한마디가 희망의 씨앗이 됩니다.
잊지 않고 늘 기억하겠습니다. 참, 고맙습니다!

희망모자

김은경 후원회원님

꿈꾸는 대로 이루어지는 세상 만들기에 동참하겠습니다. 참여와 연대로 많은 사람들이 희망제작소와 동행할 수 있도록 많이 홍보할게요. 우리 지치지 말아요^^

희망모자

김진희 후원회원님

많은 시민사회단체 중 희망제작소를 알게 되고, 또 적게나마 후원 할 수 있게 되어 기쁩니다. 항상 응원합니다.

희망모자

문영주 후원회원님

현 세대와 다음 세대의 희망을 함께 만들어가고 싶습니다.

희망모자

박선경 후원회원님

좋은 사람들이 좋은 사회를 만들어갑니다.

희망모자

백원호 후원회원님

늦게나마 희망제작소를 알게되어 영광입니다.

희망모자

양원철 후원회원님

적은 금액이지만 생각만 하고 있다가 이제야 시작 합니다.
밝고 건강한 사회의 일원이 되고 싶습니다.

희망모자

윤여원 후원회원님

희망제작소에서 2013년에 인턴을 했는데, 벌써 3년이 넘었네요.
제 삶 속에서 소중한 가치와 방향성을 제시해 준 희망제작소에 작은 부분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어 후원회원으로 가입합니다.

희망모자

이은주 후원회원님

우리나라에도 이렇게 멋진 모델이 있다는 게 늘 든든하고 고마웠습니다.
늘 응원하며 관심을 두고 지켜봐 왔지만, 더 힘든 시민단체를 후원하느라 가입을 미루다가 이제서야 가입하게 되었네요. 더 늦기 전에 희망제작소의 가족이 되어 많이 배우며 나누고 싶습니다.

희망모자

최영수 후원회원님

더 좋은 사회를 만들기 위한 노력, 옆에서 응원하고 싶습니다.

희망모자

홍경수 후원회원님

SDS 12기 수료생입니다. 그동안 ‘여유가 생기면’이라는 이유로 후원을 미루다가 적은 금액이지만 우선 시작해봅니다. 우리 사회 희망을 만들고 있는 희망제작소를 응원합니다.

  • 2makehopes

KEYWORD

함께 보면 좋은 글

우리 사회에 희망을 만드는 세 가지 방법

퇴근 후 Let’s가 맺어 준 인연

잊지 않았습니다, 당신이 얼마나 아름다운 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