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최고의 지방자치 아카데미, <2013 목민관학교> 개설

◇?민선 6기 자치단체장을 꿈꾸는 사람들을 위한 최고의 지방자치 아카데미, ‘목민관학교(좋은시장학교 2.0)’ 개설
◇?2008년~2009년 좋은시장학교 4회 운영, 수료생 125명 중 23명이 당선돼 활동 중

”사용자

희망제작소(이사장 박재승, 소장 윤석인)는 내년 지방선거를 통해 지역을 새롭게 변화시키고자 하는 자치단체장과 지방의원, 교육감과 교육의원 출마 희망자들을 대상으로 지역발전의 비전과 청사진을 함께 만들어가는 <2013 목민관학교>를 개설한다.

<2013 목민관학교>는 지방자치시대에 걸맞은 참여와 통합의 ‘리더십’, 상상력과 창의력으로 지역을 새롭게 디자인할 수 있는 ‘기획력’, 비전과 대안을 제시하고 변화를 이끌어 낼 수 있는 ‘통합적 능력’을 키우는 공공리더학교다.

<2013 목민관학교>는 참여형 교육과정으로 정책연구와 토론, 사례분석과 현장답사, 실제 선거전략 구상을 위한 집중 워크숍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한국사회와 리더십, 좋은 정치가의 자질과 역할에 대한 윤여준(전 환경부장관), 법륜 스님(평화재단 이사장), 최재천(이화여대 석좌교수), 김병준(전 청와대 정책실장) 등 우리사회 대표 지성들의 특강이 마련되어 있다.

참가자들은 교육기간 동안 자신이 출마하고자 하는 지역의 비전과 매니페스토를 직접 설계하며, 각 분야 전문가와 목민관클럽 소속 현역 자치단체장으로 구성된 강사진들의 전문적인 코칭을 받을 수 있다. 수료 후에는 민선 6기 지방선거를 준비하는 모든 정책개발 과정에서 희망제작소의 지역사회 관련 연구 성과와 네트워크를 활용할 수 있으며, 목민관학교 동문회 정회원으로서 폭넓은 네트워크 활동에 지속적으로 참여할 수 있다.

목민관학교는 4월5일부터 6월14일까지 총 15주(약100시간)동안 운영된다. 원서마감은 3월24일이며 서류심사 후 필요시 인터뷰를 통해 참가자를 선발한다. 민선 6기 지방선거를 통해 지방자치단체장, 지방의원, 교육감 및 교육의원 등 지방자치 리더를 꿈꾸는 사람들 뿐 아니라, 출마자와 함께 정책을 개발하려는 보좌진들도 지원이 가능하다.

희망제작소는 <목민관학교>를 정치, 사회 각 분야의 차세대 지도자 양성학교로 잘 알려져 있는 일본의 ‘마쓰시타정경숙'(松下政?塾)을 뛰어 넘는 최고의 지방자치 아카데미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박석무(현 다산연구소 이사장) 목민관학교 교장은 “목민관학교는 민선 6기를 준비하는 사람들에게 지방자치 리더로서 갖춰야 할 모든 것을 함께 배우고 익히며 많은 사람들과 비전과 열정을 함께 나누는 최고의 전문학교가 될 것” 이라고 강조했다.

윤석인 희망제작소 소장은 “민선 지방자치 20년이 되면서 준비된 리더를 요구하는 지역 주민들의 갈망과 안목이 매우 높아졌다”며 “<목민관학교>가 지역 주민들이 요구하는 비전과 열정, 역량을 두루 갖춘 준비된 지방자치 리더를 양성하는 공공리더 아카데미로서 역할을 다하게 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희망제작소는 민선 5기 지방선거를 앞둔 지난 2008~2009년에도 같은 취지로 <좋은시장학교>(Good Mayor-to-be Academy)를 4차례 운영해 125명의 지역리더를 배출한 바 있다. 이들 가운데 32명이 지방선거에 출마해 자치단체장 8명과 교육의원 1명, 광역 및 기초의회 의원 14명 등 모두 23명(전체 수료생의 18.4%)이 당선되는 성과를 거두었다.

문의 : 최영인 (교육센터 선임연구원 02-2031-2114 / in@makehope.org)
작성 : 정승철 (기획홍보실 연구원 02-2031-2156 / sc7279@makehope.org)

  • 0makehopes

KEYWO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