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최근 정규직화를 이뤄 주목받고 있는 서울시 ‘120다산콜센터’ 직원들은 어떤 경로를 거쳐 정규직이 됐을까? 29일 희망제작소 주최로 열린 ‘사다리 포럼-공공부문 비정규직 해결을 위한 현황과 과제’에서 정흥준 한국노동연구원 부연구위원은 다산콜센터 직원들이 정규직화된 배경으로 서울시가 콜센터의 공공성을 인지했다는 점에 주목했다.

* 기사 저작권 문제로 전문 게재가 불가합니다. 기사를 보기 원하시는 분들은 아래 링크를 눌러주세요. ☞ 기사 보러가기 

  • 0makehopes

KEYWORD

함께 보면 좋은 글

sub_thumb

[언론보도] 자회사 세워 청소노동자 직접고용 …

apt_180120

[언론보도] “경비노동자 근로환경개선을 위 …

1176110432-180x120

[언론보도] 주 70시간 노동에 시달리는 경비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