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지난 11월7일 서울에서 열린 토론 캠페인 ‘누가 좋은 국회의원인가: 시민 100인이 함께하는 노란테이블 시즌2’에 참가한 이들은 그 카드들 중에서 ‘소통 부족과 지역주의’를 한국 정치와 국회의원의 가장 큰 문제로 꼽았다. 이어 ‘가진 자들의 국회의원, 계파정치, 흑백논리, 비전문성, 진영논리’도 상위 7위 안에 들었다. 한 참가자는 “정치가 사람(시민)의 목소리를 들으려 하지 않는다”고 했고, 다른 참가자는 …

기사전문보기

  • 0makehop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