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아파트 공동체의 거점공간으로 작은도서관을 주목하는 ‘행복한 아파트 공동체 콘퍼런스’가 17일 마포구 가톨릭청년회관 다리에서 열렸다. 작은도서관 활동가들이 ‘생존 경험’을 나누고, 서울시·에스에이치(SH)공사·서울연구원의 전문가, 주민활동가 등이 머리 맞대 ‘아파트 공동체 거점공간으로서 아파트 작은도서관이 지닌 가능성과 한계’를 논의하기도 했다. 이 행사를 주최한 희망제작소는 2013년부터 에스에이치공사와 함께 ‘행복한 아파트 공동체 만들기 사업’을 …

기사전문보기

  • 0makehop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