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희망제작소는 상업화·기업화한 한국 대학의 위기를 진단하고 대안을 모색하기 위한 토론회 ‘바꾸자 대학포럼’을 9∼11월 3회에 걸쳐 연다고 14일 밝혔다. 이달 18일 서울 평창동 희망제작소 ‘희망모울’에서 열리는 첫 포럼에서는 윤지관 덕성여대 교수가 ‘한국 대학과 교육 공공성의 위기’를 주제로 …..

기사원문보기

  • 0makehop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