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2006년 ‘21세기 신실학운동’을 표방하며 민간연구소로 창립한 희망제작소가 5주년을 맞았다. 희망제작소는 5년 동안 다양한 거버넌스 모델을 실험했다. 시민사회 의제를 공공영역과 기업에 소개하고, 기업의 방법론을 시민사회 영역에 전했다.
* 기사주요내용

– 희망제작소, 5주년 기념하여 ‘잘하고 있습니까’라는 주제의 콘퍼런스 개최
– 지역적 의제는 성공적으로 수행. 향후 국가적, 세계적 의제로 확대하여 활동 개진 필요해?

[ 경향신문 / 2011.05.18 / 임아영 기자 ]

기사원문보기

  • 0makehopes

KEYWO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