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키워드: 교육

180120

[희망드로잉26+아카데미] 호프와트 담임선생님의 일기

희망제작소는 ‘모든 시민이 연구자인 시대’를 맞이하여, 모두를 위한 워크숍을 기획하고 운영하는 기법을 함께 배우고 나누기 위해 를 개설했습니다. 희망제작소가 워크숍 기법을 엮어 만든 ‘희망드로잉26+ 워크숍 활용서’를 교재로 하는 교육과정인데요. 총 4회 중 2~3회차 교육이 지난 8월 31일과 9월 7일에 각각 진행되었습니다. 현장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날짜 : 2018년 8월 31일 날씨 : 파랗고 맑은 하늘 열심히 준비했던 2주 차 교육이 태풍 솔릭으로 한주 연기된 뒤, 오랜만에 만난 학생들과 서먹하지 않을까 걱정했다. 무더운 여름이 물러가고 더 없이 쾌청한 날씨에 만나서일까? 어색함은 적고 오랜만에 만난 반가움이 더 컸다. 오늘 1교시 수업은 초상화 그리기 워크숍으로 시작했다. 이제는 널리 알려진 기법 중 하나지만, 갈수록 파편화되는

223_movie_image

4등

요즘 어떤 영화 보셨나요? 희망제작소 연구원들이 여러분과 같이 보고, 같이 이야기 나누고 싶은 영화를 소개합니다. 그 영화는 오래된 흑백필름일 수도 있고, 현란한 화면으로 우리의 상상을 자극하는 영화일 수도 있으며, 보물처럼 소중히 간직하고 있는 내 마음의 영화일 수도 있습니다. 그럼 지금부터 같이 볼까요?   두 번째 영화 <4등> 정지우 감독의 신작 (2016)은 수영을 소재로 한국의 교육현실을 비판하는 작품이다. 감독의 필모그래피에 대어보면 언뜻 뜬금없는 소재로 느껴지지만, 막상 영화를 들여다보면 전작들과 마찬가지로 날카로운 논란을 아름다운 영상으로 벼려 들이미는 솜씨가 참 빼어나다. 수영을 “놀려고” 시작한 초등학생 준호(유재상)는 소질은 있지만 나가는 대회마다 4등이다. 메달을 아슬아슬하게 비껴나가는 등수에 속이 뒤집어지는 엄마 정애(이항나)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은

[평생학습동향리포트 ‘와’] 심플 라이프, 삶의 자유를 찾는 과정

【기획 연재】 다른 삶은 가능하다④ [인터뷰] 심플 라이프는 삶의 자유를 찾는 과정입니다 -탁진현(미니멀리스트) “내 삶을 구속하는 모든 것을 떨쳐버리고 싶어요. 불필요한 것들을 비워내면 내 삶을 구속하는 것을 버릴 수 있을 거고, 삶의 자유를 찾게 되겠지요.” 타인의 욕망을 욕망하는 시대, 소비가 미덕인 시대, 인간이 호모 컨슈머리쿠스로 불리는 시대. 본질적 가치에 집중하고 비움을 이야기합니다. [유시주의 시민으로 살아가기] ‘표현의 자유’가 우리에게 요구하는 것들 “나 같은 쓰레기의 자유가 보장될 때 모든 사람들의 자유 또한 보장될 수 있다.” 혐오할 만한 의견, 무지몽매하고 어리석어 보이는 의견이라 하더라도 그것을 폭력적으로 막아서는 안 된다. 반박하고 비판하고 설득함으로써 그 의견을 낙후화시키고 도태시킬 수밖에 없다. 우리는 시민의 준칙을 지키려 노력해야

[평생학습동향리포트 ‘와’] 불편하다면 멈춰라, 그리고 행동하라

【기획 연재】 다른 삶은 가능하다③ [인터뷰] 불편하다면 멈춰라, 그리고 행동하라 – 『적당히 벌고 잘 살기』 저자 현재의 삶이 지루하기 짝이 없고 무의미하고 답답할 때, 아니 다른 세상, 다른 꿈을 꾸기 시작했다면 지금 자신의 현 실태를 바꾸어보자. 두려움은 있을 수 있지만 그 어떤 보험도 존재할 순 없다. 오직 자신에 대한 신뢰뿐. 일단은 너무 무겁지 않게 한번 접속해보자. [공부를 공부하다_춤추는 사람들] 몸으로 배우는 사람 “춤은 참 정직해요. 아무리 부정하려고 해도 부정할 수 없는 제 모습이 나와버려요. 춤을 추면서 계속 저를 발견하게 돼요. 계속 춤을 추다 보면 변하는 지점도 생기지 않을까, 그럼 제 일상생활에서도 드러나지 않을까 생각해요. 정말 공부죠. 모든 활동이 저한텐 놀이이면서

[평생학습동향리포트 ‘와’] 딴짓이 너희를 행복케하라

【기획 연재】 다른 삶은 가능하다② [인터뷰] 딴짓이 너희를 행복케하리라 – 딴짓 시스터즈 지구가 일정한 궤도를 따라 태양 주위를 돌 듯, 우리는 일정한 틀을 벗어난 삶을 살아서는 안 된다고, 그것이 정상이라고 학습되어 왔다. 하지만 여기, ‘정상인들의 행진’에 딴지를 거는 딴짓 시스터즈가 있다. 괜시리 위악을 떨거나 과장하지 않는다. 그저 즐거움에 몸을 맡겨 삶의 질감을 더 풍부하게 만들어 나갈 뿐이다. [유시주의 시민으로 살아가기] 기억하기, 현재와 연결하기 우리는 과거를 현재화함으로써 기억을 전승할 수 있다. 우리 공동체의 역사에 접속하여 의미 있는 기억을 현재와 연결하고 그것을 나의 기억으로 갱신하는 것이다. 그렇게 함으로써 우리의 현재는 두터워진다. [혁신·교육思考] 이뇨칭 미술관 브라질 작은 도시에 설립된 미술관. 미술관이 제공하는 문화교육

[평생학습동향리포트 ‘와’] 새로운 공동체 실험 프로젝트 “우동사”

【기획 연재】 다른 삶은 가능하다① [인터뷰] 새로운 공동체 실험 프로젝트 “우리동네 사람들” 공동주거라는 단순한 형식에 초점을 맞추기보다 관계에 대한 생각을 진지하게 해보면 어떨까. 내가 어떻게 살면 좋을지, 서로 어떤 작용을 미칠지… 차이를 존중하면서도 서로가 서로에게 필요한 관계임을 ‘경험해 보는 것’이 중요할 것이다. [혁신·교육思考] 런던 브릭 레인(Brick Lane) 런던 동쪽, 빈곤과 범죄 이미지로 가득했던 ‘브릭 레인’. 이민자 커뮤니티의 새로운 문화와 젊은 예술가들의 유입으로 패션과 예술의 핫 플레이스로 각광받고 있다. 하지만 이곳도 젠트리피케이션을 피할 순 없었는데… 이들은 새롭게 제기된 문제를 어떻게 해결하고 있을까? [공부를 공부하다_학습공동체] 길담서원_각자의 일에서 학교 발명하기 사람이 만나는 곳이면 두 명이든 열 명이든 그것이 학교일 수 있습니다. 누구든 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