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키워드: 숙의민주주의

160210

희망모울 연속 세미나
– 시민참여, 알맹이만 남고 껍데기는 가라!

■ 제목 희망모울 연속 세미나 – 시민참여, 알맹이만 남고 껍데기는 가라! ■ 주최 희망제작소 ■ 일시 2018.07.24(화) 15:00 ■ 목차 발제) 숙의민주주의시대 협치제도의 성과와 과제 : 협치서울 모델을 중심으로 – 정병순 서울연구원 협치연구센터 센터장 토론 1) 주민참여예산제도를 통해 본 지방정부의 실질적 주민참여의 실현 가능성 – 조재학 은평구 참여예산위원회 위원장 토론 2) 지역운동의 주민참여의 촉진 요인 탐색 – 류호근 희망동작네트워크 사무국장 토론 3) 주민의 관점에서 본 행정참여의 장벽 – 전용희 소통이룸협동조합 대표

180120

[모집마감] 희망드로잉26+ 아카데미

시민주권의 시대, 지역사회와 공동체는 다양한 문제 해결에 시민들의 참여와 목소리를 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모든 시민이 연구자인 시대, 모두를 위한 워크숍을 기획하고 운영하는 기법을 함께 배우고 나누고 싶은 분들을 위한 희망드로잉26+ 워크숍을 엽니다. 많은 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열화와 같은 성원으로 ‘희망드로잉26+ 아카데미’ 수강생 모집이 조기마감 되었습니다. 더욱 알찬 프로그램으로 찾아뵙겠습니다. 고맙습니다. (문의 : 02-6395-1433/1416) ☞ 희망드로잉 26+ 워크숍 활용설명서 툴킷 안내 (클릭) ☞ 희망드로잉 26+ 워크숍 활용설명서 PDF 파일 다운받기 (클릭)

180120

신고리 5·6호기 건설 재개, 당신의 의견은?

희망제작소는 지난 9월부터 민주주의 시민교육 일환으로 <민주주의를 창조하라>를 두 과정으로 나눠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 중 ‘문제해결과정’에서는 민주주의의 역사 및 원리를 재해석할 뿐만 아니라, 우리 사회 주요 이슈에 관한 찬반토론, 조정과 합의를 위한 의사소통방법론을 학습하고 있습니다. 지난 10월 25일 진행된 교육에서는 한참 뜨거운 이슈인 ‘원자력 발전’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이날은 원자력 발전을 찬성하는 정동욱 중앙대 에너지공학부 교수와 원자력 발전을 반대하는 윤기돈 녹색연합 활동가의 찬반토론과 함께 시민토론이 진행됐습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사회적 합의를 거쳐 탈핵 공약을 이행하겠다고 견해를 밝혔고,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위원장 김지형, 이하 공론화위)가 출범한 뒤 최종 권고안까지 내놓은 상황이었습니다. 시민참여단은 학습과 열띤 토론 끝에 ‘공사 재개’ 의견을 냈고, 공론화위는 이를

hopeIssue18_thumb_160x210

“선거와 선거 사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 더 나은 민주주의를 위한 토의민주주의

■ 요약 ○ 민주주의 그 자체는 좋은 정치를 보장하지는 않는다. 투표의 결과로 민주주의가 완성되는 것도 아니다. 2016년 한국의 정치 상황은 민주적으로 대표자를 선출하는 것만으로 민주주의가 완성될 수 없음을 명확하게 보여주고 있다. 진짜 정치는 투표가 끝나고 난 다음에 시작된다. 선거와 선거 사이, ‘더 나은 민주주의’ 또는 ‘좋은 정치’를 위해 우리는 무엇을 할 수 있을까? ○ 희망제작소는 시민과 함께 ‘좋은 정치’를 상상하고 이야기하는 토의민주주의를 통해 그 답을 찾아보기로 했다. ‘더 나은 민주주의’를 위해서는 누가 또는 어떤 정책이 몇 퍼센트의 지지를 받느냐는 여론조사 결과보다, 우리가 어떤 삶을 원하는지 우리 사회가 어느 방향으로 나아갈 것인지 이야기를 나누는 과정이 중요하게 여겨져야 한다. 시민 동료들과 우리의

hopeIssue11_thumb_160x210

넥스트 데모크라시 “모두 함께 디자인하다”
-희망제작소형 숙의방법론의 분석과 확장의 기회 탐색

■ 요약 ○ 희망제작소는 시민의 관점과 참여로 대안을 만들어가는 민간 독립 싱크앤두탱크(Think & Do Tank)로, 지난 10년간 다양한 활동 속에서 사회혁신을 위한 숙의 실험 및 방법을 개발, 적용해왔다. 숙의민주주의에 대한 논의와 주제는 다양하다. 그중 ‘토론방법’이라는 퍼즐 한 조각에 초점을 맞춰, 본 이슈에서는 시민참여의 장을 열어 숙의방법을 적용한 사례 분석과 시사점을 제시하고자 한다. 또한, 최근 3년간 실행했던 희망제작소 시민참여 프로그램 중 대표적인 두 가지 방법론과 네 가지 워크숍 사례를 소개하고자 한다. ○ 다양한 갈등사회로 진입하고 있는 한국사회에도 최근 혁신적인 숙의 실험과 방법론이 등장하기 시작했다. 높은 삶의 질이 보장되는 선진 민주사회에서는 합의회의, 공론조사, 시민배심원, 온라인 시민포럼 등 다양한 숙의민주주의 제도가 실험되고 확산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