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키워드: 시민참여

180120

희망제작소, 드디어 이사했어요!

지난 2월, 희망제작소 보금자리 이전 소식을 전해드렸는데요. (관련 글 보기) 약 석 달 간의 준비과정을 거쳐 이달 23일, 희망제작소 연구원들은 평창동 사무실과 인사를 하고 성산동으로 일터를 옮겼습니다. 약 10년 정도 정든 공간을 떠나려니 아쉬우면서도, 새 공간에 관한 기대가 교차하는 날이었습니다.

180120

#11. 비판을 넘어 실천과 대안으로

안녕하세요. 희망제작소 소장 김제선입니다. 2018 후원의 밤 ‘희망의 벽돌을 쌓아요’를 무사히 마쳤습니다. 원근에서 많은 분이 함께해주셨습니다. 뜨거운 성원 감사드립니다. 깊은 관심과 성원에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다짐합니다. 소외당하는 이 없이 시민 누구나 참여하는 싱크앤두탱크가 되겠습니다. 순환과 공생의 지역사회를 만들고 시민 주권 회복을 위한 실천을 멈추지 않겠습니다. 나아가 시민 한 사람 한 사람이 희망제작소가 되도록, 밤하늘의 별처럼 많은 희망제작소가 생기는 ‘모든 시민이 연구자인 시대’를 열 수 있도록 힘쓰겠습니다. 5월입니다. 촛불시민혁명으로 탄생한 문재인 정부의 출범 1주년이 지났고, 남북정상회담에 이어 북미정상회담도 예정돼 있습니다. 17일은 강남역 묻지마 살인사건 2주기이고, 하루 뒤인 18일은 광주민주항쟁 38주년입니다. 시민 주권의 시대,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체제, 그리고 미투(#Metoo)로 이어지는

[채용] 희망제작소 연구원

민간독립연구소 희망제작소가 연구원을 모집합니다. (재)희망제작소는 2006년 정부나 기업의 출연금 없이 설립된 민간독립연구소입니다. 설립 이후 시민의 아이디어 제안과 후원, 시민과 함께 하는 열린 연구를 통해 사회혁신을 실천하고 있습니다. 광장의 촛불은 ‘시민이 대한민국의 주인이다’라는 시민 권력을 다시 확인하게 했습니다. 새로운 실험과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고, 시민과 함께 혁신을 만들고 싶은 열정과 의지를 갖고 있는 분을 초대합니다. 1. 모집분야 2. 채용일정 * 채용일정은 변경될 수 있으며, 면접 시 복장은 자유입니다. 3. 근무조건 1) 직급 – 경력에 따라 결정 2) 공통사항 – 급여 ☞ 클릭 – 복리후생 : 4대 보험, 연차ㆍ여름ㆍ경조사 휴가 등 – 근무시간 : 주 5일 09시~17시(점심시간 포함/시차출퇴근제 운영) 4. 제출서류 1) 지원방법

home-thumb

희망드로잉 26+ 크라우드펀딩이 시작됩니다.

희망드로잉 26+ 워크숍 활용설명서 제작을 위한 크라우드 펀딩이 12/29부터 시작됩니다. 희망드로잉 26+는 시민교육, 마을 만들기, 주민 참여, 지속가능발전 등 각 분야에서 연구를 진행해온 연구원들이 워크숍 사례와 내용을 수집해 워크숍 진행 방법을 정리했을 뿐 아니라 진행할 때 주의해야 할 점, 그리고 대체할 수 있는 워크숍이 무엇인 지를 제안합니다. 희망드로잉 26+ 워크숍 활용설명서 크라우드펀딩 바로 지금 참여하기  https://tumblbug.com/hopedrawing

180120

[세계는 지금] 일본의 지속가능한 에너지 생산 정책

일본은 잦은 자연재난의 경험을 통해 탄탄한 재난관리 체계를 구축해왔습니다. 또한 동일본대지진 이후 안전한 에너지 생산을 위해 ‘분산형 재생가능에너지 발전’을 장려하고 있는데요. 지난 9월 희망제작소는 안신숙 일본 주재 객원연구위원, 전국의 공무원 27명과 함께 일본 교토시, 고베시, 아와지 섬 등지를 방문하여 일본의 재난관리 체계와 재생가능에너지 정책을 학습하고 왔습니다. 일본은 2011년 동일본 대지진과 후쿠시마 원전 사고를 겪으며, 원자력 발전 중심의 중앙집중적 전력 생산시스템의 문제를 깨달았습니다. 이에 2013년 4월, ‘전력시스템에 관한 개혁 방침’을 발표하면서 단계적인 전력시스템 개혁을 시도하였는데요. 그 일환으로 일본 정부 총무성은 ‘분산형 에너지 인프라 프로젝트’를 통해 전력시스템의 개혁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동시에 추구하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평상시에는 안전한 에너지 생산과 에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