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키워드: 행복한 아파트공동체 만들기

180120

[아파트는 OO이다?] 아파트 개인사 : 잃어버린 장소성의 파편

지난 수십 년 간, 도시개발 과정에서 한국 도시의 주요 주거형태는 주택에서 아파트로 바뀌어 왔습니다. 2015년 인구주택총조사에 따르면 전체 주택 유형에서 아파트가 차지하는 비중은 59.9%에 달한다는데요. 10명 중 6명이 아파트에 거주하고 있는 것입니다. 희망제작소 연구원들이 우리 사회에서 아파트가 어떤 의미인지 살펴보기로 했습니다. 지난 1편(엄마의 평생소원, 아파트에 사는 것)에서는 아파트를 향한 사람들의 높은 관심과 욕망을 살펴보았고, 2편(주공 아파트 키드의 기억)에서는 아파트에서 나고 자란 연구원의 이야기를 들어보았습니다. 또한 3편(마을에 던지는 몇 가지 질문)에서는 아파트라는 삶터에서 좀 더 나아가 우리 시대의 ‘마을’과 ‘공동체’의 의미에 관해 살펴보았는데요. 연재 마지막인 이번 회에서는 장소와 아파트의 관계에 대해 살펴보기로 했습니다. [기획연재] 아파트는 OO이다? : 장소 ④ 아파트 개인사

180120

[아파트는 OO이다?] 엄마의 평생소원, 아파트에 사는 것

지난 수십 년 간, 도시개발 과정에서 한국 도시의 주요 주거형태는 주택에서 아파트로 바뀌어 왔습니다. 2015년 인구주택총조사에 따르면 전체 주택 유형에서 아파트가 차지하는 비중은 59.9%에 달한다는데요. 10명 중 6명이 아파트에 거주하고 있는 것입니다. 최근 아파트는 ‘주거’ 이외에도 ‘투자’ 즉 ‘재산증식’ 수단으로 인식되고 있습니다. 포털사이트에 ‘아파트’라는 단어를 검색해보기만 해도, 아파트 분양일정과 거래가격 정보를 향한 사람들의 관심이 드러납니다. 압축성장의 산물, 재산증식과 투자 상품으로 아파트의 가치는 날마다 상승하고 있습니다. 아파트를 향한 사람들의 높은 관심 혹은 욕망은 어디에서부터 시작된 걸까요? 아파트는 분명 사는 곳(Living)인데 왜 사는 것(Buying)의 정보만 넘쳐날까요? 희망제작소 연구원들이 우리 사회에서 아파트가 어떤 의미인지 살펴보기로 했습니다. 글은 총 4회에 걸쳐 연재됩니다. [기획연재] 아파트는

160210

아파트에서 작당하기 – 공동체 활동을 시작하는 당신을 위한 A to Z

■ 제목 아파트에서 작당하기 공동체 활동을 시작하는 당신을 위한 A to Z ■ 지음 희망제작소 ■ 소개 희망제작소는 서울주택도시공사와 2013년부터 ‘주민참여형 행복한아파트공동체만들기사업'(이하 행아공)을 진행하였다. 그리고 그동안 아파트 주민과 함께 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아파트 주민이 각자 직면한 상황에 맞추어 쉽게 대화와 논의를 시도할 수 있는 매뉴얼을 만들었다. 이 매뉴얼에는 크게 아파트의 공동체 활동 초기에 적용할 수 있는 ‘Ready’, 주민공동체 활동을 체계화할 때 도움이 되는 ‘Action’, 공동체 활동을 할 때 마주하는 어려움에 대한 조언을 엮은 ‘FAQ’, 희망제작소가 추진한 프로젝트 소개·추진 과정 등이 담겨있다. ■ 목차 1. Ready. 활동가 새내기, 첫발 떼기 – 일상의 이야기로 주민모임을 시작하고자 할 때 – 입주민의 의견을 수렴하고자

hopeIssue25_thumb_160x210

행복한 아파트공동체의 조건 만들기

* Why! 왜 이 주제를 선택했나요? – ‘행복한 아파트공동체 만들기’ 사업을 통해 찾은 아파트공동체 활성화에 필요한 조건을 공유하기 위해 – 주민참여로 아파트 유휴공간의 활용방안을 찾는 과정과 시사점 소개 * Who! 어떤 분이 읽으면 좋을까요? – 아파트 유휴공간을 어떻게 활용해야 하는지 고민 중인 동대표와 관리사무소 – 아파트공동체 활동을 어떻게 시작해야 좋을지 고민하는 아파트 입주민과 주민조직 – 아파트공동체 지원 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지역의 중간지역조직과 관련단체 * When! 언제 읽으면 좋을까요? – 아파트에서 공동체 활동을 시작해보려 할 때 – 아파트 유휴공간을 어떻게 활용할지 고민하고 있을 때 – 아파트공동체 활동을 추진하거나 지원하면서 문제에 부딪혔을 때 * What! 읽으면 무엇을 얻을 수 있나요? – 지속가능한

20151118_apart_160x210

2015 행복한 아파트공동체 콘퍼런스
아파트공동체 작은도서관을 만나다

■ 제목 2015 행복한 아파트공동체 콘퍼런스 아파트공동체 작은도서관을 만나다 ■ 지음 희망제작소 시민사업그룹 ■ 소개 희망제작소는 SH공사, 한겨레신문과 함께 구로, 마곡, 은평 지역 아파트 단지를 중심으로 2015년 ‘행복한 아파트공동체 만들기’ 사업을 진행했다. 이 자료집은 ‘행복한 아파트공동체 만들기’ 사업 과정에서 확인한 공동체 거점공간으로서 아파트 작은도서관이 지닌 가능성과 한계 그리고 아파트 작은도서관에서 확보한 사회적 자본(주민 역량강화 및 네트워킹 등)이 아파트 공동체 형성으로 이어지기 위한 조건을 논의한 ‘2015 행복한 아파트공동체 콘퍼런스-아파트공동체 작은도서관을 만나다’ 콘퍼런스에서 발표한 내용을 담고 있다. ■ 목차 1. 2015 행복한 아파트공동체만들기 사업소개 2. 지속가능한 아파트작은도서관을 위한 주민조직 이해와 관계 설정   – 박정숙 한국어린이도서관협회 이사 3. 아파트공동체, 작은도서관에서 희망을 보다   –

happy-list-180-120

[초대] 2015 행복한 아파트공동체 콘퍼런스

아파트에서 공동체로 살아가는 것이 가능할까요? 희망제작소는 이 질문에 대한 답을 찾기 위해 2013년부터 ‘행복한 아파트공동체 만들기’사업을 SH공사와 한겨레와 함께 진행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특히 아파트작은도서관을 중심으로 그 가능성을 모색해 보았습니다. 아파트공동체 거점공간으로서 작은도서관이 지닌 가능성과 과제는 무엇인지, 이 공간이 활성화되기 위한 조건은 어떤 것들이 있을지 함께 듣고 고민하는 시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