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유 후보는 정책 협약을 계기로 “희망제작소와 함께 주민 중심의 살 맛 나는 지역 공동체를 만들어 나가겠다”면서 “사람·기술·자연이 조화로운 지역발전 전략을 공동으로 연구하고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 유 후보는 “금천이 사회혁신의 바람 일으키는 주역으로 우뚝 서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날 협약식에 참가한 희망제작소 임주환 소장은 유 후보가 사람 중심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도전적인 사회혁신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사회의 희망의 밑거름이 되어줄 것을 당부했다.

* 기사 저작권 문제로 전문 게재가 불가합니다. 기사를 보기 원하시는 분들은 아래 링크를 눌러주세요.

☞ 원문보기

#

관련글

풀뿌리 민주주의, 주민과 함께 하는 방법

우리 삶의 행복을 더하는 50대 희망공약 실천 …

우리 삶을 바꾼 지방자치 사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