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키워드: 시민대학

덴마크와 독일, 유럽 평생학습 현장에서
배운다

개요 “마을만들기는 곧 사람 만들기이다.” “교육이 사람을 변화시키고, 변화된 사람들이 모여 도시를 바꾼다.” 지방자치 시대, 지역 주민 교육의 중요성을 단적으로 표현한 말이다. 궁극적으로 지방자치의 성공은 건강한 시민의식에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며, 건강한 시민의식은 학교 교육뿐만 아니라 전 생애에 걸친 평생교육을 통해 가능하다. 우리나라는 국민 개개인의 생애 전반에 걸친 학습권을 보장하고 촉진하기 위해 2000년 평생교육법을 공포, 시행하고 있으며, 지역의 평생학습 활성화를 위해 2001년부터 평생학습도시 조성 사업을 추진해 왔다. 특히 전국평생학습도시 협의회에서는 지난 2005년부터 평생학습도시 단체장의 마인드 제고와 해외 우수사례 벤치마킹을 목적으로 해외연수를 실시해 왔으며, 올해 2013년에는 OECD 회원국 중 평생학습 참여율이 최상위권인 독일과 덴마크를 방문하였다. 이 보고서는 전국평생학습도시 협의회에서 주최한

#

독일의 교육안전망 ‘시민대학’

2011년 9월 문을 연 수원시 평생학습관은 희망제작소가 위탁 운영하는 공공교육기관입니다. ‘서로 배우며 함께 성장하는 정다운 우리 학교’를 지향하는 수원시 평생학습관에서는 어떤 일이 일어나고 있을까요? 여러분께 그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해외평생학습동향 ⑧ 독일의 교육안전망 ‘시민대학’수원시 평생학습관에서는 전 세계 다양한 평생학습 관련 동향과 사례, 단체 등을 소개하고자 한다. 형식에 얽매이지 않고 자생적으로 움직이는 대안교육운동부터 각 나라의 평생학습 정책을 대표하는 단체와 프로그램까지. 정해진 틀은 없다. 각 나라의 다양한 사례를 접하면서 우리의 평생학습 체계와 내용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과 생각을 기대할 뿐이다.지난 영국 편에 이어 이제는 독일이다. 독일은 정치교육·시민교육이 발달한 나라로 잘 알려져 있다. 과거 나치의 비윤리적인 행태를 반성하고, 교육을 통해 올바른 시민상을 제시한다. 또한 통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