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키워드: 시민아이디어

부천을 바꿀 아이디어 Top 5 탄생

오랜만에 비구름이 걷히고 따스한 햇살이 내리 쬐던 8월 27일 토요일, 2011 부천 시민창안대회 자유제안 본선 발표회가  부천시청 소통마당에서 진행되었습니다. 약 한 달간의 아이디어 공모기간 동안 총 132개의 아이디어가 접수되었는데요. 엄정한 전문심사위원단의 평가 및 네티즌 투표를 거쳐 79건의 자유제안 아이디어 중 10건의 아이디어가 본선 발표회에서 시민들에게 소개되었습니다. 이 날 아이디어 제안자(팀)들은 자신의 아이디어를 심사위원과 부천시민 앞에서 발표하는 자리를 가졌는데요, 살기 좋은 부천시를 꿈꾸는 부천시민들의 뜨거운 열정이 가득했던 2011 부천 시민창안대회 자유제안 본선발표회 현장을 소개합니다. 일대일로 만나요 아무리 좋은 아이디어를 가지고 있더라도 혼자만 알고 있다면 아무 소용이 없겠죠? 본격적으로 발표회가 시작되기 전에 Top 10으로 선정된 아이디어의 제안자(팀)들은 아이디어 포스터 세션을 통해 각자의

날아라, 사회창안! – 사회창안센터 3년 반, 그리고 앞으로의 과제

희망제작소 사회창안센터 김이혜연 (kunstbe3@makehope.org) 사전에도 없는 말, 새로운 길을 만들다                                                                        “저는 희망제작소 사회창안센터에서 일하는….” 이라고 소개를 하기 시작하면 열에 아홉은 “사회…. 뭐라구요?” 또는 “무슨 창안이라구요?” 라고 되묻기 일쑤였다. ‘사회’도 ‘창안’도 익숙한 단어지만 ‘사회창안’이라는 조합은 낯설기 그지없었으니, 그 뜻을 묻는 질문이 나오는 것은 당연한 일이었다. 사회창안은 ‘어떤 방안을 처음으로 생각해 냄’이라는 ‘창안’의 정의 앞에 ‘사회적으로 이익이 되는’ 이라는 수식어를 추가한다. 그래서 사회창안이란 가능한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