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키워드: 행복한카페

스마일게이트 직원들은 왜 장터로 나섰나

온라인게임 개발회사 스마일게이트 임직원들은 디자인, IT 기술로 희망별동대(청년소셜벤처 그룹)를 돕고 있습니다. 이른바 Smile Do IT 프로젝트! 그 진행 소식을 전해 드립니다.   단풍이 고운 덕수궁 돌담길을 뒤로 하고 황금 같은 휴일 먼 곳까지 온 사람들. 애인이 없을 것이라는 예감이 스쳤습니다. 혹은 높고 푸른 가을 하늘만큼 마음이 넓은 사람들이 모였을 거라는 추측도 했습니다. leftright   도전하는 청년들을 위한 ‘Smile Do IT’ 프로젝트! 지난 10월 8일, 청년 사회적기업 행복한학교를 돕기 위해 스마일게이트와 희망제작소 연구원들이 안산으로 출동했습니다. 행복한학교는 격주로 토요일마다 안산 광덕공원에서 주민들이 자신의 물건을 들고 나와 판매하는 ‘행복한 토요장터’를 열고 있습니다. 행사 수익금의 일부는 행복한학교의 사업비로 사용됩니다. 백문이 불여일견이라. 행복한학교가 어떤 곳인지 직접

#

IT로 웃게 하라

“연료비가 제공되지 않아 추위에 몸을 옹송그리고 계시던 할머니들, 화장실이 얼어붙어 씻지 못하고 학교에 가던 아이들의 모습. 저희에게는 충격이었어요.”   – 에너지 빈곤층을 위해 태양광 에너지를 개발하는 ‘섬광’   “세상에 대한 온갖 불만과 응어리에서 출발했어요. 젊은이들이 연대하고 공감해서 세상을 바꾸고 싶다는 생각을했죠. 그런데 ‘공정여행’이라는 것이 세상을 긍정적으로 변화시킬 수 있다는 걸 발견했어요.”    – 공정여행으로 세상의 변화를 꿈꾸는 ‘공감만세’ 희망제작소가 지난해부터 시행해온 ‘희망별동대’ 수료팀들의 목소리입니다. 희망별동대는 사회 곳곳의 문제를 사회적기업의 방식으로 해결하려는 청년들을 발굴해 지원 및 육성하는 프로그램입니다. 꿈은 있으나 어떻게 실천해야할지 모르는 청년들을 선발해 6개월간의 교육과 지원을 통해 사회적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습니다.   가치와 수익, 두 마리 토끼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