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키워드: 대한생명

2010 해피시니어어워즈 수상자 3인을 소개합니다

희망제작소와 대한생명은  ‘2010 해피시니어 어워즈 – 인생 후반전을 사회공헌활동으로 엮어낸 사람들’의 수상자로 전직 외교관 권병현(희망씨앗상)씨, 전직 언론인 박병창(새삶개척상)씨, 전직 공무원 손홍식(행복나눔상)씨를 선정했습니다. 희망제작소와 대한생명은 2008년부터 은퇴 후 다양한 비영리단체에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는 시니어들을 격려하고, 지지하고자 매년 해피시니어 어워즈를 개최해 시상해오고 있습니다.오늘, 기쁜 마음으로 여러분께 2010 해피시니어 어워즈 수상자 3인을 소개합니다. – 2010 해피시니어어워즈 수상자 영상 전직 외교관의 노블리스오블리제 희망씨앗상 권병헌(71) 35년 외교관 생활을 마감하고, (사)미래숲을 설립한 권병현 님은 지난 10년 간 사막화방지를 위한 식수조림사업을 펼치고 있습니다. 1998년 주중 대사로 부임했을 때 베이징의 끔찍한 황사가 다음날이면 서울을 덮친다는 사실에 현지에서 나무심기 캠페인을 벌인 것이 미래숲의 시작이었습니다. 설립 이래 미래숲은 사막화와 황사 방지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