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키워드: 벨루오리존치

기초단체장 16인의 ‘브라질에서의 10박 12일’

희망제작소와 목민관클럽 주관으로 6월13일부터 6월24일까지 10박 12일간, 목민관클럽 브라질 해외연수가 진행되었습니다. 이번 연수에서는 ‘지속가능 도시 전략, 브라질의 다양한 실험과 실천’를 주제로 브라질 벨루오리존치, 꾸리찌바, 리우 지역을 방문하여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지방정부 차원의 다양한 접근 전략과 활동사례를 견학하고, 2012 ICLEI (자치단체국제환경협의회) 총회 및 Rio+20 회의에 참석했습니다. 이번 연수에 참가한 홍미영 부평구청장의 후기를 소개합니다. 비행시간만 왕복 50시간 넘고 12시간 시차로 낮과 밤이 바뀐 고생길, 웅대한 자연이 품은 브라질에 다녀왔다. 리우+20인 UN 지속가능발전 정상회의 참관은 물론 그에 앞서 열린 ICLEI(세계지방자치환경협의체) 세계지방정부포럼에서 부평 사례를 발표하고 세계에서 가장 지속가능한 도시의 모델인 꾸리찌바를 방문하기 위해서이다. 인천 동구청장을 비롯하여 서울 종로구, 수원시, 울산 북구 진안군 등 전국 기초단체장들이

#

지속가능 도시 전략, 브라질의 다양한 실험과 실천

희망제작소와 목민관클럽 주관으로 6월13일부터 6월24일까지 10박 12일간, 목민관클럽 브라질 해외연수가 진행됩니다. 이번 연수에서는 ‘지속가능 도시 전략, 브라질의 다양한 실험과 실천’를 주제로 브라질 벨루오리존치, 꾸리찌바, 리우 지역을 방문하여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지방정부 차원의 다양한 접근 전략과 활동사례를 견학하고, 2012 ICLEI (자치단체국제환경협의회) 총회 및 Rio+20 회의에 참석합니다. 연수에 앞서 지난 5월30일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고 소통하는 도시, 어떻게 만들 것인가?’라는 주제로 사전교육이 진행되었습니다.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유헌석 선임연구위원, 지속가능 도시 연구소 박용남 소장, 희망제작소 기획홍보실 권기태 실장의 강연 내용을 소개합니다. 지속가능 도시 전략으로서의 생태도시 접근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유헌석 선임연구위원 그동안 지자체의 행정, 생태도시 관련 분야에서 일을 하고 계시는 분들과 이야기를 나눌 기회가 많았습니다. 그분들과 이야기를 하며 느꼈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