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익산시 문화도시지원센터가 내년부터 실시하는 고향사랑기부제를 지속 가능한 ‘지역문화 발전의 힘’으로 주목했다.

문화도시지원센터는 15일 모현도서관에서 ‘익산문화도시의 미래를 묻는다’ 릴레이토론회 세 번째 주제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한 익산 문화도시 활성화 방안 시민토론회’를 개최했다.

(중략)

정창기 희망제작소 부소장은 지자체가 해결해야 할 프로젝트를 만들어 목표금액을 설정하고, 특정 주제에 관심있는 기부자를 모을 수 있는 대응 방안을 제시했다.

* 기사 저작권 문제로 전문 게재가 불가합니다. 기사를 보기 원하시는 분들은 아래 링크를 눌러주세요.

☞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