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키워드: 재생 에너지

에너지 지산지소의 시대를 열다

안신숙 희망제작소 일본 주재 객원연구위원이 전하는 일본, 일본 시민사회, 일본 지역의 이야기. 대중매체를 통해서는 접하기 힘든, 일본 사회를 움직이는 또 다른 힘에 대한 이야기를 일본 현지에서 생생하게 전해드립니다. 안신숙의 일본통신 (29-3) 재생 가능 에너지로 지속가능한 마을을 만든 이이다 시(飯田市) 이야기 – 에너지 지산지소의 시대를 열다 안신숙 (희망제작소 일본 주재 객원연구위원 이하 ‘안’) : 앞으로 오히사마 진보 에너지의 ‘진보’는 어떻게 진행되나요? 하라 아키히로 (NPO법인 미나미신슈 오히사마 진보 대표 이하 ‘아키히로’) : 지금까지 오히사마 진보 에너지가 공공시설, 민간기업, 일반 가정에 설치한 3,500KW의 발전 용량은 일반 가정 약 1,000세대의 소비 전력에 해당합니다. 이이다 시에 약 35,000세대가 거주하고 있으니까 전체 가정 전력 소비량의 3%

#

우리 집 지붕은 ‘태양광 발전소’입니다

안신숙 희망제작소 일본 주재 객원연구위원이 전하는 일본, 일본 시민사회, 일본 지역의 이야기. 대중매체를 통해서는 접하기 힘든, 일본 사회를 움직이는 또 다른 힘에 대한 이야기를 일본 현지에서 생생하게 전해드립니다. 안신숙의 일본통신 (29-2) 재생 가능 에너지로 지속가능한 마을을 만든 이이다 시(飯田市) 이야기 – 우리 집 지붕은 ‘태양광 발전소’입니다 안신숙 (희망제작소 일본 주재 객원연구위원 이하 ‘안’) : 이이다 시에서 태어나신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어떻게 고향에서 태양광 발전 보급 사업을 시작하게 되셨나요? 하라 아키히로 (NPO법인 미나미신슈 오히사마 진보 대표 이하 ‘아키히로’) : 이이다 시는 1996년부터 환경 문화 도시를 목표로 환경을 생각하는 지역 만들기를 추진했습니다. 그 결과 시민들도 지역 환경에 대한 관심이 늘어났지요. 주민들은 쓰레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