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영암군은 지난 16일 금요일 영암군청 3층 왕인실에서 우승희 군수와 전문가, 관계자 및 공무원 등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제2차 영암희망포럼을 개최했다.

(중략)

이번 포럼은 희망제작소 임주환 소장의 ‘농촌지역 청년 유입정책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한 사전발제를 시작으로 김만이 초록코끼리 대표가 ‘레스토랑 및 농촌형 밀키트 리빙랩 프로젝트’, 서동선 협동조합 팜앤디 대표가 ‘로컬벤처 사례를 통한 지역 청년 유입과 안착방안’에 대해 각각 발표했다.

* 기사 저작권 문제로 전문 게재가 불가합니다. 기사를 보기 원하시는 분들은 아래 링크를 눌러주세요.

☞ 원문보기

#

관련글

마을 사람들이 함께 일하고 놀고 생활하는 공 …

국가대표 전문가들, 소멸위기 영암에 가다!

농촌은 힘 있는 공간… 청년에겐 무한한 기회 …